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0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윤동주 탄생 100주년, 2월 16일 윤동주 서거일을 맞아 SNS 추모 이어가
등록날짜 [ 2017년02월16일 13시56분 ]
 
 
 
 
세상이야기 = 김한솔 기자1945216, ‘별 헤는 밤’ ‘서시등 한국인의 애송시를 남긴 윤동주 시인이 그토록 염원하던 광복을 6개월 앞두고 후쿠오카 형무소에서 세상을 떠났다.
 
올해는 시인의 서거 72주기이자 탄생 10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문학계는 물론 문화예술 전반에 거쳐 그의 시와 생애를 조망하는 작업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
 
 
서울예술단은 216일 윤동주 서거일을 맞아 오늘만큼은 윤동주 시인을 기억하고 추모하자는 의미에서 오늘 하루 당신을 기억하겠습니다라는 슬로건과 각자의 방법으로 시인을 추모하는 작은 캠페인을 기획했다.
 
 
윤동주 시와 관련된 사진, 그림, 글귀 등을 SNS에 올리도록 독려해 일제의 탄압에 시를 통해 저항 했던 윤동주를 기리고자 한다. 윤동주와 그의 시를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에 앞서 지난 210, 윤동주의 서거일을 앞두고 시인의 치열했던 삶을 다룬 서울예술단 창작가무극 <윤동주, 달을 쏘다.> 출연진 일동이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윤동주 문학관을 방문해 시인을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다. 출연진들은 추운 날씨에도 시인의 생전 사진과 육필 원고, 즐겨 읽던 책 등이 가득한 윤동주 문학관을 둘러보며 시인의 발자취를 좇았다. 이어 연희전문학교 시절, 시인이 정병욱과 함께 지냈던 누상동 윤동주 하숙집터와 수상동 계곡을 거닐며 암울했던 시대에 치열하게 고뇌하며 시를 썼던 시인의 젊은 날을 그려보기도 했다.
 
 
 
  
 
올려 0 내려 0
김한솔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립창극단의 작은 거인, 민은경의 첫 번째 완창판소리! (2017-03-10 10:00:45)
소울을 서울로 (2017-02-03 11:31:10)
‘살인의 추억’ 범인 찾아냈다...
미래는 수소경제사회
‘2019서울모터쇼’ 첫 주말, ...
미래 자동차 체험하세요!...
점심시간, 국립극장으로 놀러오...
2019 BIFF ‘한국영화 100주년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