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26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동아시아 농업 전통 시비 기술부터 오늘날 재활용 생활용품까지 한자리에
등록날짜 [ 2018년04월26일 18시45분 ]
 

【세상이야기 = 김혜림 기자】양평친환경농업박물관은 27일부터 기획전 <순환-남겨진 것들의 의미>를 박물관 1층 미지갤러리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순환’이라는 주제로 동아시아 농업의 전통적인 시비 기술부터 오늘날 재활용을 소재로 한 생활용품을 한자리에 모았다.

제1부‘동아시아의 퇴비문화’는 전통 농기구와 현대 퇴비와 관련된 민속품과 그림, 문헌을 통해 분뇨와 관련한 기술과 생활모습을 살펴본다. 

제2부‘순환’은 재활용품으로 만든 생활용품과 최근에 업사이클(Up-Cycle) 상품 등을 전시해, 자원의 순환이 우리의 삶을 어디까지 변화시킬 수 있는지 생각해 볼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순환-남겨진 것들의 의미>전은 7월 1일까지 이어지며 관람료는 무료다. 

자세한 내용은 양평친환경농업박물관(031-772-3370)에 문의하면 된다. 
올려 0 내려 0
김혜림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독립운동가의 환생' 주장하는 여자, 연극 '분홍나비 프로젝트' (2018-04-26 18:54:52)
'경기도민의 화합의 장' 제64회 경기도체육대회 (2018-04-22 22:05:20)
국방장관, 경계실패 대국민 사...
CCTV에 북한선박 제지없이 정박...
[lifestory photo] 유다솜, 도...
[lifestory photo] 유진, 끌리...
故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
[lifestory photo] 임솔아, 저...
[lifestory photo] 오수경, 청...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