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4월25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8월01일 14시10분 ]

(사진제공 = 독자 최용문)

【세상이야기 = 편집부】 관측사상 111년만에 최고의 ‘폭염’으로 한반도의 모든 사물이 몸살을 앓고 있다.
 

1일 오후 서울 잠실역과 롯데백화점으로 이어지는 광장에 많은 사람들이 더위를 피해있다. 이곳은 잠실역과 롯데백화점이 가공하는 에어콘 바람으로 더위를 식히려고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는 장소다.


어느 덧 이 광장은 더위를 피하는 장소가 됐다. 

 

 







 

 

<양평뉴스, 저작권자 ⓒ 세상이야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편집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연극과 미술, 놀이의 만남! <어린이공연 토크콘서트> (2018-08-02 11:12:18)
DIMF 최대 흥행 숨은 주역 (2018-08-01 09:14:05)
스마트폰 내려놓고, 신나게 노...
지역화폐 「양평통보」 대군민 ...
2019 양평 그란폰도 성료...
동동이가 전하는 뮤지컬 <알...
2019 서울모터쇼, 29일부터 열...
남북회담 열리면 트럼프 메시지...
올해 ‘2019 서울모터쇼’ 기존...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