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23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5월23일 12시12분 ]
▲ 23일 오전 양평소방서는 양수대교에서 수난사고 발생 신고접수 뒤 양수대교 현장에서 상황판에 현재상황을 기록하고 있다. ⓒ 전관영 기자  

【세상이야기 = 김한솔 기자】 경기도 양평군 양수대교 부근에서 자살로 추정되는 수난사고가 발생했다.

경기 양평소방서는 23일 오전 7시 15분 양수대교에서 수난사고가 발생했다는 신고접수를 받고 출동했다. 소방정을 동원하여 수색작업을 실시했으나 성과가 없자 오전 9시 10분경 양평 수난전문의용소방대 동원을 요청했다.

양평소방서에 의하면 “양수대교 중간지점에 M모(28세)씨가 유서를 남기고 소재파악이 되지 않고 있어 양수대교 아래로 수색을 벌이고 있다”면서 “유서를 남긴 것으로 보아 자살로 추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방 특수대응단과 양평 수난전문의용소방대가 대대적인 수색을 벌이고 있지만 M 씨를 아직 발견하지 못하고 있다.

▲ 소방 특수대응단과 양평 수난전문의용소방대가 수난자 수색을 위해 강으로 나서고 있다. ⓒ 전관영 기자
 
 
 
 
 
 



 
 
 
 

<양평뉴스, 저작권자 ⓒ 세상이야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김한솔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릉서 수소탱크 시험 중 폭발 (2019-05-23 23:45:50)
이병기·조윤선, ‘세월호 특조위 방해’ 징역 3년 구형 (2019-05-21 16:45:43)
아베, 한국이 국가 간 약속 지...
연극배우 신영인, ‘2019 월드...
조국, “법적 문제 없다” 정면...
타악연합협회, 독도 플래시몹 ...
자전거대회 양평그란폰도 페스...
양평 용문산 산나물 축제, 축제...
故김용균 사망, 원·하청 구조...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