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6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아트선재센터 기획전 《나는너를중세의미래한다1》
등록날짜 [ 2019년10월03일 07시18분 ]
 【세상이야기 = 김혜림 기자】 아트선재센터 기획전 《나는너를중세의미래한다1》이 오는 11월 17일까지 아트선재센터에서 열린다.
 
덴마크 쿤스트할오르후스의 예술감독 야콥 파브리시우스가 기획한 이 전시는 우리가 살고 있는 시대의 환상과 기괴함 그리고 디스토피아적 묘사를 통해 미래에 대한 서사를 펼치며 국내외 작가 총 21명이 참여하여 영상, 설치, 드로잉, 사운드 등 다양한 매체의 작업을 소개한다.

 
이미래, <연루된 자들>, 와이어, 실리콘 호스, 폴리우레탄, 글리세린, 펌프와 모터 및 혼합매체, 300 x 180 x 380 cm, 2019


전시는 인류의 현재를 고찰하며 아직 오지 않은 미래를 상상한다. 이 같은 상상에서 자주 등장하는 ‘원시적인 이미지’는 이번 전시에서 중점적으로 바라보는 지점이다. 이는 다른 생명체와 결합되거나 몸의 일부가 분리된 신체와 같이 변형된 신체의 모습으로 구현되거나, 동시대의 부조리, 폭력, 욕망이 중세적 요소와 함께 드러나는 방식으로 나타난다. 

전시에 참여한 작가들은, 기술에 의해 오히려 쇠약해진 인간 신체를 새로운 형태의 포스트휴먼으로 재가공하고 각기 다른 형태의 인간 조건을 이야기하며 그에 따른 혼란과 불안정성을 오늘날의 우리 사회와 결부시킨다.
 
마치 새로운 암흑의 시대를 불러내는 주문처럼 들리는 전시의 제목은 과거와 미래를 뒤섞으면서, 시간을 선형적으로 인지하는 우리의 습관을 방해한다. 전시는 이 예측불허의 시간 여행에서 우리가 감각하게 되는 시차를 다루며, 과연 ‘오래된 미래’나 ‘새로운 과거’를 마주할 수 있을지 질문을 던진다.
 
이 전시는 100년 동안 10편으로 진행되는 동명의 전시 네 번째 버전으로, 첫 번째 전시 《나는너를중세의미래한다4》(2016)를 시작으로 《나는너를중세의미래한다5》(2016), 《나는너를중세의미래한다6》(2018)이 앞서 진행되었다. 

아트선재센터는 2017년부터 쿤스트할오르후스와 함께 전시, 출판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협력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김혜림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스페인 현악4중주단 '카잘스 콰르텟' 내한 공연 (2019-10-12 07:38:21)
추억을 소환 합니다 (2019-09-28 17:30:03)
철도파업 종료, 열차 운행 정상...
스페인 현악4중주단 '카잘스 콰...
서울교통공사 노동조합, 준법투...
윤석열, 檢개혁법안 반대작업 ...
文, 조국 찬반집회 “국론분열 ...
메신저 28092019
움직이는 조각 공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