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1월22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11월04일 22시04분 ]
 

【세상이야기 = 김한솔 기자】 국가정보원이 4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월 3차 북미정상회담을 목표로 이르면 이달 중 실무협상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혜훈 국회 정보위원장은 이날 국정원을 상대로 한 비공개 국정감사 브리핑에서 "북미회담에 12월에 잡혔다고 말한 브리핑이 잘못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위원장은 "북한 입장에서는 12월 회담 개최를 목표로 잡았을 것이고 회담 전에 실무협상을 하려면 12월초까지 하지 않겠느냐는 합리적 추측"이라고 밝혔고 국정원은 김 위원장이 지난 두 차례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중국을 방문한 전례에 비춰 중국을 올해 안에 다시 방문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한편 국정원은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 능력과 관련해 "결국은 이동식 발사"라는 견해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올려 0 내려 0
김한솔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黃, 유승민의 '통합조건' 극복 가능 (2019-11-06 21:04:11)
文, “공정 위한 개혁 강력추진” (2019-10-22 12:50:50)
키워드로 유추하는 엣나인필름 ...
[속보] 한국노총 위원장 김동명...
서울 지하철 오늘 정상 운행...
동성로스파크 대구 도심으로 놀...
한 해동안 활약한 여성영화인 ...
국립극장 완창판소리 마지막 무...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