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9월26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공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코로나 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에 발맞춰 온라인 콘텐츠 진행 … 인기 레퍼토리와 무용수 셀프영상 등
등록날짜 [ 2020년04월13일 18시32분 ]

▲ <봄의 제전> 온라인 상영회 포스터 (사진제공 = 국립현대무용단)


【세상이야기 = 문  우  기자】 국립현대무용단은 ‘코로나-19’의 전국적인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의 필요성이 강조됨에 따라, 관객과 출연제작진의 안전을 위하여 4월 <오프닝>과 6월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공연을 잠정 연기했다.


무대에서 직접 관객을 만나는 대신, 국립현대무용단은 온라인을 통해 현대무용의 매력을 대중에게 알리는 다양한 콘텐츠를 모은 ‘댄스 온 에어(DANCE ON AIR)’를 선보인다.


안성수 안무가의 <봄의 제전>은 2018년 초연과 2019년 재연에서 큰 호응을 얻은 작품이다. 러시아 작곡가 이고르 스트라빈스키의 음악 ‘봄의 제전’을 바탕으로 안무한 이 작품은, 땅의 풍요를 기원하며 제물을 바치는 러시아 이교도들의 제의를 안성수 안무가의 탁월한 감각으로 재해석한다. 여성 사제가 건장한 남성을 제물로 삼는다는 역발상적 해석을 바탕으로, 원초적인 에너지와 섬세한 춤사위가 뒤섞여 폭발하는 무대를 만들어낸다. 오는 20일 오후 8시, 21일 오후 8시 온라인을 통해 공개된다.


‘혼자 추는 춤’은 현대무용수 25명이 셀프로 촬영한 무용 영상을 릴레이로 선보이는 프로젝트다. 각자의 공간에서 홀로 춤추는 영상을 통해 무대 밖 무용수들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4월에 공연 예정이었던 <오프닝>의 두 작품 ‘봄의 제전’과 ‘비욘드 블랙’ 무용수들과, 6월 내한 예정이었던 스페인 안무가 랄리 아구아데의 신작을 위해 선발된 무용수들이 참여한다. 13일부터 온라인에 매일 공개된다.


‘유연한 하루’는 온라인 홈트레이닝 콘텐츠다. 남정호 예술감독과 2020년부터 연습감독으로 함께하는 현대무용가 안영준의 진행으로, 스트레칭부터 현대무용의 다양한 동작까지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영상을 5월 13일부터 매주 수・금요일 5주 동안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온라인 공연을 통해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을 후원하는 기부 독려 안내도 함께 전달할 예정이다.


국립현대무용단은 작품 영상 상영뿐 아니라 현대무용에 대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인다. 국립현대무용단의 다양한 온라인 콘텐츠를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는 시간 속에서 현대무용과 친밀해지는 기회를 만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 ⓒ 세상이야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김한솔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오페라 아리아로 돌아보는 독일, 프랑스 (2020-05-30 20:42:19)
몸으로 그린다(?) 국악의 즉흥 양식 ‘시나위, 夢’ (2020-04-09 09:10:05)
20190919_04
방탄소년단 RM, '아름다운 미술...
국립해양생물자원관 염생식물 ...
'낙태죄 폐지 안 된다', '임신...
서울남산국악당, 공예주간 연계...
국립국악원 '국악기 디지털 음...
공사장과 '84번 토치카'로 병치...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