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09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6월13일 22시45분 ]
 

【세상이야기 = 문 우 기자】 국립국악원의 6월 공연들이 모두 온라인 공연으로 변경된다.

국립국악원은 6월 중 선보일 예정이었던 국립국악원 정악단의 올해 첫 정기공연 ‘조선음악기행-하늘 길을 걷다’와 창작악단의 기획공연 ‘청춘, 청어람’을 온라인으로 선보인다.

정악단은 당초 19~20일 양일간 예악당 무대에서 정기공연 ‘조선음악기행-하늘 길을 걷다’를, 창작악단은 26~27일 예악당에서 기획공연 ‘청춘, 청어람’을 선보일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확산에 따른 정부의 수도권 국립문화예술시설 휴관 연장 조치에 따라 온라인 공연으로 변경해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정악단의 이번 정기공연은 하늘의 악사가 인간 세상에 내려와 풍류가무로 인간 세상을 위로하고 희망을 기원하는 내용을 담은 음악회로, 조선 초기 대표 궁중음악인 ‘여민락만’을 비롯해 ‘가곡’과 ‘자진한잎’, ‘낙양춘’, ‘보허자’ 등의 정악의 대표 악곡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창작악단의 기획공연 ‘청춘, 청어람’은 국악관현악을 이끌 젊고 참신한 2명의 지휘자와 4명의 협연자를 발굴해 국립국악원 창작악단과 함께 색다른 음악적 해석을 더한 공연이다. 지휘에는 윤현진, 박상후 지휘자가, 협연자로는 박수현(대금), 문세미(가야금), 이근재(피리), 김슬지(아쟁) 연주자가 무대를 빛낼 예정이다.

온라인 공연 일정은 추후 국립국악원 홈페이지 등을 통해 안내할 예정이며, 각 공연은 국립국악원 유튜브와 네이버TV 채널을 통해 무료로 관람 가능하다. 

(사진=국립국악원)
올려 0 내려 0
문 우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예술의전당, 교민 및 외국인 위한 '싹 온 스크린' 온라인 상영회 실시 (2020-06-27 19:42:00)
애국가, 휘파람, 옹헤야... 70년 우리 노래를 국악관현악으로 (2020-05-30 10:22:17)
성북구, 총지종과 '성북구립 석...
서울시향이 전하는 하이든과 베...
예술의전당, 교민 및 외국인 위...
정부 3차 추경안 의결 '신속, ...
통합당 국회 복귀, 주호영 '원...
성북구 '표고버섯 키우기', 어...
'행복전도사' 에바 알머슨이 전...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