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2년06월30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토요일마다 열리는 친환경 농작물 시장과 음악공연 어우러진 극장 앞 문화장터 … 직접 마주하는 문화시장
등록날짜 [ 2022년03월11일 09시40분 ]
(자료제공 = 국립극장)

【세상이야기 = 김혜림 기자】 국립극장은 친환경 농작물 시장과 음악 공연이 결합된 문화장터 ‘아트 인 마르쉐(Art in Marché)’를 3월부터 5월까지 매월 셋째 주 토요일 해오름극장 앞 문화광장에서 개최한다. 

극장이 누구에게나 열린 문화공간으로 많은 이들의 일상에서 더욱 가깝게 만나고자 기획됐다. 지난 2021년 11월 처음 선보인 ‘아트 인 마르쉐’는 올해 봄과 가을에 총 6회 열린다. 

국립극장과 농부시장 마르쉐가 함께하는 ‘아트 인 마르쉐’는 생산자와 소비자 그리고 예술가가 직접 마주하는 문화시장이다. 

매월 농부・요리사・수공예가 40여 팀과 3팀의 아티스트가 참여한다. 농부들이 자신만의 농법으로 재배한 친환경 농작물과 요리사들이 제철 식자재로 만든 음식, 공예가들이 정성스레 만든 소품 등을 구매할 수 있다. 광장에 마련된 무대에서는 인디음악, 크로스오버, 재즈 등 음악 공연이 펼쳐져 활기를 더한다. 

3월에는 남궁진영, 최항석과 부기몬스터, 빅바이올린 플레이어가 함께하며, 4월에는 박소은, 오열, 이지호 트리오가 무대에 오른다. 5월에는 우주히피, 소울라이츠, 진스가 참여해 다채로운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친환경 행사를 만들기 위한 다양한 노력도 이어진다. 종이가방・신문지・보냉백 등을 재사용하도록 돕는 ‘다시 살림부스’에서는 종료된 공연의 포스터를 담음 봉투로 만드는 봉투 접기 미니 워크숍을 진행한다. ‘심다’, ‘마인드 풀가드너스’, ‘오늘의 행동’ 등의 단체에서는 쓰레기를 최소화하는 제로 웨이스트 가드닝(Zero-waste Gardening) 체험도 마련한다. 

또한, 야외무대는 재사용이 가능한 목재와 폴리카보네이트 등의 소재로 제작하며, 공연 감상과 휴식을 위한 의자는 우유 상자로 만들어 새활용(Upcycle)을 실천한다. 
  
‘아트 인 마르쉐’ 봄 행사는 3월부터 5월까지며, 셋째 주 토요일에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 진행된다. 별도의 신청 없이 당일 현장에서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이번 행사는 방역 당국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해 운영된다.  


 


 


 


 

<저작권자 ⓒ 세상이야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김헤림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양평도서문화센터 이름을 지어주세요. (2021-12-22 13:11:47)
[lifestory photo] 나문희, “&...
양평군수직인수위원회, 공약인...
‘양평의병의 날’ 의병행렬 시...
가스요금 또 오른다
언제 어디서나 당신의 건강을 ...
뮤지컬 <웃는 남자> ‘그...
사적모임 10명, 영업시간 밤 12...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