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15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국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7월11일 13시32분 ]
 
 
【세상이야기 = 전관영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0일(현지시간) "미국 내 불법 체류 청소년들이 시민권을 얻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미국 스페인어 방송 텔레문도와의 인터뷰에서 "몇 주 내로 불법체류 청소년 추방유예 제도(DACA, 타카)와 관련된 행정명령에 서명하겠다"면서 "시민권을 얻을 수 있는 길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카는 지난 2012년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불법 이주한 부모를 따라 미국에 온 청소년들이 신분에 대한 불안 없이 학교, 직장을 다닐 수 있도록 추방을 유예한 행정명령이다. 이 제도의 혜택을 입고 있는 이들은 현재 약 70만명에 이르며 중남미 국적을 가진 이들이 대부분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에서 '다카 폐지'를 공약으로 내건 바 있다. 하지만 지난달 연방대법원이 다카를 폐지하려는 트럼프 행정부의 움직임에 절차적인 문제가 있다며 제동을 걸면서 대선 전까지는 폐지가 이루어지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 대통령이 그동안 기조로 내건 '다카 폐지'와 상반된 태도를 보인 것은 최근 지지율이 하락하고 있는 트럼프 대통령이 라틴계 등 유색인종 표심을 잡기 위한 방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한편 인터뷰 방영 후 테드 크루즈 공화당 상원의원은 트위터를 통해 "불법적으로 사면을 확대하려한다면 큰 실수가 될 것"이라고 비판하자 백악관은 "행정명령에 불법 체류자 사면은 포함되지 않을 것"이라고 해명했다. 
 
올려 0 내려 0
전관영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납치 선원 5명 무사히 석방, 가나로 귀환 예정 (2020-07-25 09:42:03)
北 김여정, 대북전단 살포단속 요구 (2020-06-04 10:50:13)
늘어난 강물로 인한 50대 여 실...
누구나 문화의 후원자가 된다. ...
어린이의 시선으로 느껴보는 '...
“내일의 다큐멘터리를 지원하...
전주국제영화제 서울에 오다!...
자료로 남은 북한음악, 국립국...
성북구 '청소년 융합교육 캠프'...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