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15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7월12일 19시22분 ]
 

【세상이야기 = 김명완 기자】 코로나19 확산 이후 중국의 외항사 운항 제한조치 등으로 대폭 감편됐던 한중 국제항공 노선이 일부 복원된다.

국토교통부는 12일 "지난달 4일 중국의 운항 제한 완화조치 발표 이후 양국 항공 당국 간 협의를 거쳐 현재 주당 10회 운항 중인 양국 항공 노선을 최대 주 20회까지 확대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번 7월부터 일부 노선에서 항공편 운항이 재가된다. 이번 항공 운항 확대는 긴급한 비즈니스 수요, 현지 교민과 유학생 귀국 등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현재 한-중 항공편은 △인천-선양 △인천-창춘 △인천-웨이하이 3개 노선에 각 주당 1회씩 운항 중에 있으며 12일부터는 △인천-난징 노선을 추가로 운항하고 △인천-광저우 △제주-시안 △인천-선전 노선도 조만간 양국 항공 당국에 운항 허가를 신청해 4개 노선 운항을 개시할 계획이다.

또한 다른 노선(3개)에 대해서도 추가 운항에 대해 중국과의 협의를 진행 중에 있으며 협의가 완료 되는 대로 운항을 개시할 예정으로 양국 간 항공 노선은 최대 10개까지 확대된다.

국토부는 "중국의 운항제한 완화 조치에 따라 특정 노선 항공편에서 양성 여객 수가 연속 3주 동안 발생하지 않을 경우 양국 간 협의를 거쳐 추가 확대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사진=pixabay)
올려 0 내려 0
김명완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5만원권 지폐 잔액, 105조원 넘게 불어나 (2020-01-25 11:23:01)
늘어난 강물로 인한 50대 여 실...
누구나 문화의 후원자가 된다. ...
어린이의 시선으로 느껴보는 '...
“내일의 다큐멘터리를 지원하...
전주국제영화제 서울에 오다!...
자료로 남은 북한음악, 국립국...
성북구 '청소년 융합교육 캠프'...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