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7월25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1년01월01일 12시39분 ]
 

【세상이야기 = 김한솔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사진)가 신년사를 통해 "국민이 지켜온 희망의 불씨를 정부가 앞장서서 살리고 키워내겠다"고 밝혔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1일 신년사에서 "지금 우리는 참으로 힘겨운 겨울을 보내고 있지만 힘든 하루하루를 잘 견뎌왔다. 연대와 협력, 양보와 배려로 최악의 시련을 극복해내고 있고 국민 한 분 한 분이 대한민국의 품격과 저력을 보여주셨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이어 "백신과 치료제 도입 계획을 차질없이 시행해 이번이 코로나와 싸우는 마지막 겨울이 되도록 온 힘을 기울이겠다"는 약속과 함께 "우리 삶에 훈훈한 온기가 퍼져나갈 수 있도록 더불어 잘 사는 포용경제, 선도형 경제로 거듭나겠다"고 전했다.

정세균 총리는 "아무리 추운 겨울도 결코 봄의 기운을 이길 수 없다"면서 "2021년이 코로나19로부터 자유로운 '희망의 봄'이 될 수 있도록 여러분의 소중한 일상을 반드시 되찾아 드리겠다. 국민에게 힘이 되는 정부가 되겠다"고 밝혔다.

이하 정세균 국무총리 신년사 전문.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신축년 새 아침이 밝았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지금 우리는 참으로 힘겨운 겨울을 보내고 있습니다.
눈에 보이지 않는 바이러스로, 자유로웠던 일상이 얼어버렸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힘든 하루하루를 잘 견뎌왔습니다.
연대와 협력, 양보와 배려로 최악의 시련을 극복해내고 있습니다.
국민 한분 한분이 대한민국의 품격과 저력을 보여주셨습니다.

방역 전선에서의 사투로 다행히 경제지표는 나아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난해 OECD 국가 중 가장 양호한 경제 성장률을 기록했음에도
우리가 체감하는 현실은 한겨울 삭풍처럼 차갑기만 합니다.

새해에는 국민이 지켜 온 희망의 불씨를
정부가 앞장서서 살리고 키워내겠습니다.

우선 백신과 치료제 도입 계획을 차질없이 실행해 나가겠습니다.
국민이 함께하는 참여방역의 에너지를 모아
이번이 코로나19와 싸우는 마지막 겨울이 되도록 온 힘을 기울이겠습니다.

소중히 품어온 경제 회복의 불씨도 더 크게 살리겠습니다.
통계지표의 반등을 넘어 우리 삶에 훈훈한 온기가 퍼져나갈 수 있도록
더불어 잘 사는 포용경제, 선도형 경제로 거듭나겠습니다.

국민 여러분,

아무리 추운 겨울도 결코 봄의 기운을 이길 수 없습니다.
2021년이 코로나19로부터 자유로운 ‘희망의 봄’이 될 수 있도록,
여러분의 소중한 일상을 반드시 되찾아 드리겠습니다.
국민에게 힘이 되는 정부가 되겠습니다.

희망의 시대, 함께 열어갑시다.
감사합니다.

(사진=국무조정실)
올려 0 내려 0
김한솔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민주당 새 대표로 송영길 당선 (2021-05-02 19:38:10)
文 대통령 '코로나로부터 자유로워질 때까지 국민과 같이 걷겠다' (2021-01-01 12:29:59)
양평군, 군민과 함께하는 쾌적...
양평군, 언택트 반짝반짝 치아...
양평군,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양평군립미술관, 미술여행 여름...
[lifestory photo] 누구를 위한...
[lifestory photo] 두 얼굴의 ...
양평군 언론홍보비 전격 공개...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