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7월30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공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예술의전당 '2021 예술기부 숲속음악회' 올해도 개최
등록날짜 [ 2021년05월16일 22시06분 ]
 

【세상이야기 = 최연봉 기자】 예술의전당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클래식에서 국악에 이르는 다양한 장르의 음악 공연을 무료로 선보이는 '2021 예술기부 숲속음악회'를 개최한다.

예술의전당은 지난해 1만원부터 소액으로도 누구나 참여 가능하도록 열려 있는 예술기부 프로젝트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젊은 예술가들에게는 무대를, 관객에게는 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했고, 그 결과 1억 6천만원 이상의 기부금이 모여 작은 음악회를 개최할 수 있었다. 

올해도 예술의전당은 예술기부 프로젝트 시즌 2를 통해 예술기부 숲속음악회를 열어 예술가들에게는 무대를, 관객에게는 음악을 제공하며 상생과 힐링의 야외 음악회로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기부금 모금은 예술의전당 기부 계좌로 지난해에 이어 계속되며, 9월에 예정되어있는 무대에서는 코로나19로 무대를 잃어 경제적으로 어려운 전국 예술가들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아 출연팀을 선정한다.

지난해 첫 선을 보인 연못무대는 예술의전당 뒤편에 자리하고 있는 우면산 자락에 새로이 만들어진 무대로, 아름다운 자연의 풍경과 함께 공연을 감상할 수 있는 특별한 장소다. 연못 우면지는 계절마다 변화하는 절경으로 ‘아는 사람만 아는’ 예술의전당의 숨겨진 명소로 사랑을 받는 곳이다. 

2021 예술기부 숲속음악회는 5월 22일부터 6월 26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 총 6회의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5월 22일 첫 공연은 예술기부 프로젝트의 취지에 맞게 코로나19로 인해 아직 무대에 설 기회가 없었던 신인 성악가들의 무대로 꾸며지고, 29일에는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 무대에 오르는 뮤지컬 <굿모닝 독도>의 출연진이 본 공연에 앞서 야외에서 특별한 하이라이트 무대를 선보인다.

6월 5일에는 아쟁 신현식, 판소리/가야금 김양화, 양금 정송희, 바이올린 허희정, 게스트 타악 민영치로 구성된 앙상블시나위가 클래식과 국악의 색다른 만남을 선사하고, 12일에는 앙상블 피네(바이올린 김소인, 김태영, 김희재, 이효민, 비올라 박예은, 염채연, 첼로 권은정, 더블베이스 서옥이)가 야외에서 듣는 특별한 현악의 향연을 펼친다.

이어 19일에는 ASKU Project가 평소 예술의전당에서 듣기 힘든 컨템포러리 재즈를 선보이며 관객들을 만나고, 26일에는 예술의전당과 금호문화재단이 ‘Young & Green’이라는 부제로 영 아티스트를 위한 무대를 함께 꾸려 신인 예술인을 소개하고 관객과 만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공연은 저녁 7시 30분에 시작하며, 선착순으로 무료 입장 및 관람이 가능하며, 공연 및 관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사전에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된다. 

(사진=예술의전당)
 
올려 0 내려 0
최연봉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통성으로 전하는 심청의 애절한 정서 (2021-05-29 09:00:57)
'왕의 일기'에서 시작된 국악관현악의 선율 (2021-05-16 21:44:55)
[제2탄] 양평군의회 언론 홍보...
양평군, 군민과 함께하는 쾌적...
양평군, 언택트 반짝반짝 치아...
양평군,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양평군립미술관, 미술여행 여름...
[lifestory photo] 누구를 위한...
[lifestory photo] 두 얼굴의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