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4년06월23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4년04월08일 13시40분 ]
 
양평군(군수 전진선) 관내 농촌 일손을 도울 캄보디아 국적의 외국인 계절근로자 77명이 5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이번에 입국한 외국인 계절근로자는 캄보디아 시엠립, 뽀삿주, 칸달주 출신으로, 군은 이날 친환경농업교육관에서 입국 환영식을 갖고 현지 적응에 필요한 교육 등을 실시했다.

양평군 관내 배치될 계절근로자는 25세에서 50세 미만의 영농경험이 있는 자로 캄보디아 노동직업훈련부에서 직접 선발해 2주 간 교육을 마치고 입국했다. 이들은 31개 농가에서 근로 체류기간인 5~8개월 간 영농 일손을 보탤 예정이다. 성실하게 근무한 계절근로자에게는 성실근로자 자격으로 재입국의 기회가 주어진다.

전진선 양평군수는 외국인 계절근로자 유치 차원에서 지난해 12월 캄보디아 뽀삿주와 중앙정부인 노동직업훈련부를 직접 방문해 농업분야 협력을 위한 세부사항을 논의하고 우호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전 군수는 환영식에서 “이번에 캄보디아에서 온 계절근로자들이 농가에 배치돼 성실하게 근무함으로써 인력난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많은 도움이 됐으면 한다. 농업분야의 계절근로자 제도 운영을 통해 캄보디아와 상호 협력하며 발전해가길 바란다”며 “양평군은 계절근로자들이 안정적으로 농사일에 전념하고 건강하게 귀국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양평군은 계절근로자들에게 귀국하는 항공료 전액과 마약검사비용, 외국인등록비용 등을 지원하고 고용농가에는 농업인안전재해보험료를 80%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은 농어촌 일손 부족을 해결하기 위해 단기간 외국인을 합법적으로 고용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이다. 양평군은 민선8기 시작과 함께 고질적인 농촌 인력난 해소를 위해 외국인 계절근로자제도 도입을 추진하고 지난 해부터 시행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최종민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양평군, 양평형 관광상품개발 워크숍 개최 (2024-04-16 20:00:38)
전진선 군수, 양평관광 글로벌화 ‘총력’ (2024-03-28 13:10:00)
여주시-국립대한민국임시정부기...
여주시, 올해 여주시민회관 철...
여주시, 스마트 대중교통서비스...
양평군, 반려동물 동반여행 지...
양평군, 20일 양평도서관 정식 ...
양평군, 망미2리 어우렁 더우렁...
제2회 양평 밀 축제’ 4만 3천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