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4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도, 5월 23일 남도 전통술 품평회 … 15일까지 참가 신청
등록날짜 [ 2013년04월09일 17시29분 ]

[뉴스타임24=이상욱 기자] 전라남도는 전통술의 품질 향상을 통해 남도 술의 경쟁력을 높이고 지역의 대표 브랜드를 육성하기 위해 오는 5월 23일 도청 수리채에서 ‘2013년 남도 전통술 품평회’를 개최키로 하고 오는 15일까지 참가 신청을 받는다.

이번 품평회에선 막걸리와 약주, 청주, 과실주, 증류식소주, 일반증류주, 리큐르 등 총 8개 주종을 대상으로 국내 주류 외부전문가 6명을 평가위원으로 선정해 엄격한 심사 과정을 거쳐 총 18점의 남도 전통명주를 선발할 계획이다.

품평회 참가 자격은 국세청의 주류 제조면허를 받은 업체로 최소 3개월 이상 판매실적이 있고 쌀 등 국내산 원료를 사용한 제품이어야 한다. 원재료를 수입산으로만 사용하는 업체와 성분분석에서 부적합 판정을 받은 제품은 참가할 수 없다.

품평회 참가를 희망하는 업체는 주종별 1개 제품을 오는 15일까지 주류 제조장이 위치한 시군에 신청하면 된다. 신청 시 신청서와 제품 내역서, 국세청 제품 시험성적서, 국산 농산물 원료 사용 등 추가 자료를 준비해야 한다.

심사는 국내산 원료 사용 여부 등에 대한 1차 서류심사와 맛, 향, 색을 평가하는 2차 관능심사로 이뤄지며 1․2차 점수를 합산해 고득점 순으로 최종 선정한다.

특히 친환경 쌀을 사용하는 제품에는 서류 심사 시 가점이 부여된다. 또한 공정한 심사를 위해 다른 지역 외부 전문가를 선정해 철저한 블라인드 테스트로 치러질 예정이다.

이번 품평회에서 최종 선발되는 18점은 오는 8월 30일부터 개최되는 ‘2013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에 전남 대표브랜드로서 출품 자격이 주어지며 2014년 이달의 남도 전통주 선정 후보가 된다.

전남도는 품평회에서 선정된 전통술을 대상으로 국내외 식품박람회 등에 지속적으로 홍보해 판매 확대를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전남도청 명창환 식품유통과장은 “품평회를 통해 좋은 농산물로 만들어진 전통성을 가진 명주가 발굴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남도 전통술 대표 브랜드를 선정하여 지원함으로써 전통술 산업의 활성화에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상욱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화15 (2017-01-07 01:14:10)
전남, 종합건설업체 4곳 중 1곳 부실 (2013-04-08 12:23:48)
사랑의 김장 나눔 봉사...
소방직은 국가직이 아닙니다....
‘트로트계 샛별’ 윤수현, 트...
둥근 달 보며 소원빌어보세요...
국회의원 23명, 영수증 이중청...
원희룡의 배신, 영리병원 개설 ...
서울 강북구, 11월 인문학 및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