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8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3년04월23일 15시55분 ]

[뉴스타임24=이아란 기자] 아시아 최대의 음악영화제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허진호 감독을 새로운 집행위원장으로 위촉했다.

▲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집행위원장을 새롭게 맡은 허진호 감독 (사진제공=제천국제음악영화제)


이에 따라 허진호 감독은 4월부터 영화제 집행위원장을 맡게 되며, 제9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수장으로 영화제를 이끌게 된다.


허진호 감독은 데뷔작인 <8월의 크리스마스>를 통해 감성적인 멜로를 선보이며 한국 멜로 영화의 대표 감독으로 자리잡았다. 이후 <봄날은 간다>, <외출>, <행복>, <호우시절> 등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과 함께 ‘허진호표’ 멜로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지난해에는 한중합작 영화인 <위험한 관계>를 연출하며 장동건, 장쯔이, 장백지 등 세 배우의 매력을 극대화 시키며 치명적이면서도 아름다운 작품으로 관객들과 만난 바 있다.


허진호 감독은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2회부터 지난해까지 매년 참석해왔으며 또한 제6회 영화제 트레일러 제작과 경쟁부문인 ‘세계음악영화의 흐름’ 심사위원 등으로 참여해 개인적으로 친숙하고, 매우 좋아하는 영화제”라며 “지금까지 많은 분들의 열정과 헌신으로 영화제의 점진적인 발전과 안정을 이루어낸 것을 잘 알고 있으며, 그분들이 만들어놓은 영화제의 정체성을 앞으로도 잘 지켜나가 음악영화제라는 특성화 된 영화제로서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집행위원장을 맡은 소감을 전했다.


허진호 감독을 집행위원장으로 위촉한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5달 앞으로 다가온 영화제의 내실을 다지기 위한 시발점으로 삼고 영화제를 준비할 예정이다.











 

올려 0 내려 0
이아란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화제 속의 또 다른 축제 거리의 악사 모집 (2013-05-08 13:23:20)
봄이 오는 길목 (2013-04-05 12:04:00)
[포토] 광장의 삼고무 "이매방 ...
사랑의 김장 나눔 봉사...
소방직은 국가직이 아닙니다....
‘트로트계 샛별’ 윤수현, 트...
둥근 달 보며 소원빌어보세요...
국회의원 23명, 영수증 이중청...
원희룡의 배신, 영리병원 개설 ...
현재접속자